홍익대 화성4차산업혁명캠퍼스 조성 본격화

관련 내용으로 미래 기술 인재 양성 협약 체결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정근학 기자
기사입력 2023-11-17 [11:01]

 


시에 홍익대학교 화성 4차산업혁명캠퍼스 조성이 본격화된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16일 홍익대학교 화성 4차산업혁명캠퍼스 AI·반도체융합연구동에서 권칠승 국회의원, 서종욱 홍익대 총장과 함께 홍익대학교 화성 4차산업혁명캠퍼스 조성 및 미래 기술 인재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홍익대학교는 미래 기술 인재양성을 위해 화성시 기안동 일대 108,690부지에 화성 4차산업혁명캠퍼스를 조성하고 인공지능분야·지능형로봇분야·자율주행모빌리티분야 등 첨단분야 학과와 대학원 과정 개설을 추진 중에 있다.


이번 협약은 그간 홍익대학교 유치를 위해 힘써온 화성시와 대학설립 운영규정 개정을 통해 대학 이전의 법적 토대를 마련한 권칠승 국회의원, 4차 산업혁명을 이끌 터전을 갖추기 위해 노력해온 홍익대학교 정··3자 협력의 결실이다.


지난 20209월부터 권칠승 국회의원이 개정을 위해 힘쓴 결과 20228월 대학설립 운영규정이 개정돼 금년 7월 교육부에서 홍익대학교의 일부이전 위치변경 계획을 승인했으며, 이에 따라 홍익대학교에서 도시계획시설결정을 신청하면 화성시에서는 신속하게 허가 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다.


또 협약에 따라 각 기관은 4차 산업혁명 분야 미래 기술 인재 양성을 위한 협력사업을 공동 발굴하고, 지역사회 기여 사업 일환으로 지역 주민의 일자리 창출을 비롯해 화성시민 대상 교육 및 강연 등 지역사회 상생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하기로 했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홍익대학교 화성 4차산업혁명캠퍼스 조성은 민선 8기 과학기술 인재양성 이공계 대학 유치 사업의 주요 공약사항이라며 “4차 산업혁명 분야의 핵심 대학인 홍익대학교가 우리 시에 캠퍼스를 조성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신속한 인·허가 등 행정지원을 통해 홍익대 화성 4차 산업혁명캠퍼스의 성공적인 조성을 뒷받침해 선도적인 미래 4차 산업혁명 분야 테크노폴 구축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정근학 기자


정근학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화성 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