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7 전국종합체육대회 화성유치 ‘불 지펴’

계획 보고회 개최 및 유치실사단 현장실사… 3월 결정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박철희 기자
기사입력 2024-01-30 [17:16]

시가 오는 2027 전국종합체육대회 개최지 선정을 위한 유치계획 보고회를 지난 29일 화성시청에서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정명근 화성시장 및 대한체육회 유치실사단, 이원성 경기도체육회장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유치계획의 보고와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화성시는 작년 10월 전국체육대회의 경기도 주개최지로 선정돼 경기도 대표로서 대회 유치를 위한 사전절차를 추진 중이며, 최종 개최지 선정은 실사 이후 3월경 대한체육회 이사회에서 결정될 예정이다.


도가 2027 전국종합체육대회 최종 개최지로 선정 될 경우, 화성시는 2027년 전국체육대회, 2028년 전국소년체육대회, 2029년 전국생활체육대축전의 주개최지로 선정된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전국종합체육대회 개최지로 경기도가 선정된다면 화성시는 전 국민의 화합에 기여하겠다대회의 위상에 걸맞은 성공적인 대회를 개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장실사단은 29일부터 30일까지 이틀간 화성종합경기타운 및 화성 드림파크, 반월체육센터, 화성시실내배드민턴장 등 화성시 체육시설을 시찰했다.


 


박철희 기자


박철희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화성 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