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비부머 지원 위한 중장년 지원위원회 회의

위원 8명 참석해 지원계획 의결… 보조사업자 선정 심사
50~65세 중장년 인구 19만 1809명, 시 인구의 20% 차지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박철희 기자
기사입력 2024-02-15 [17:01]

 


시가 지난 14일 화성시근로자종합복지관 세미나실에서 베이비부머 세대 지원을 위한 2024년 제1차 중장년 지원위원회(이하 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


시는 화성시에 거주하는 중장년(50~64)을 지원하고자 지난해 8월 화성시 중장년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10월에는 중장년 지원위원회를 설치했다.


이날 회의에는 중장년 지원위원회 위원 8명이 참석해 2024년 화성시 중장년 지원계획을 심의 및 의결했다.


앞서 시는 매년 중장년 지원을 위한 계획을 수립해 위원회의 심의를 받아야 하는 조례에 따라 올해 처음으로 화성시 각 부서의 중장년 지원 정책을 총괄한 2024년 중장년 지원계획을 수립했다.


또 이날 회의에서는 2024년 중장년 교육프로그램 운영지원 사업의 보조사업자 선정 심사도 진행됐다.


중장년 교육프로그램 지원 사업은 전액 시비로 운영되는 중장년층의 은퇴 전후 새로운 인생 준비 및 성공적인 노후생활 영위를 위한 자격증 취득 관련 교육과 상담 프로그램이다.


위원회는 이날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보조사업자 모집에 참여해 1차 서류심사를 거친 7개 기관에 대해 2차 심사를 진행했으며, 시는 오는 3월 지방보조금심의위원회 심의를 통해 보조사업자를 최종 선정하고 4월부터는 중장년 교육프로그램 대상자를 모집, 올해 말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지현 중장년노인복지과장은 이번 회의를 통해 도출된 의견과 방향을 중장년 계층의 재도약과 건강하고 안정된 노후생활 준비 지원을 위한 계획에 반영하고 앞으로 지원위원회를 통해 중장년을 위한 정책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2312월 말 기준 화성시 50세 이상 65세 미만 중장년 인구는 191809명으로 화성시 전체 인구의 약 20%를 차지하고 있다.


 


박철희 기자


박철희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화성 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