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특례시의회 준비연구회’ 연구용역 최종보고

시의회 의원연구단체, 사무배분ㆍ현황 대비 등 내용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서나현 기자
기사입력 2024-02-19 [14:03]

 


화성시의회 의원 연구단체인화성특례시의회 준비연구회15일 의회 대회의실에서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가졌다.


화성특례시의회 준비연구회는 오문섭 대표 의원을 포함하여 장철규, 전성균, 명미정 의원 등 화성시 의원 24명 전원으로 구성되어 100만 특례시를 대비하여 화성시의 특례시 인정에 따른 사무 배분 및 화성시의회 역할 대응에 관한 연구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이날 최종보고회에서는 특례시 인정에 따른 행정 사무배분 특례시의회 및 화성시의회 현황과 대비방안 화성시의회 전문인력 및 인사 운영 기록물 관리 시스템 구축 등 그 간의 과업 결과 보고를 청취한 후 질의응답 등 의견을 교환하는 시간을 가졌다.


보고회에는 오문섭, 김경희, 김미영, 김영수, 김종복, 배정수, 배현경, 송선영, 이용운, 이은진, 이해남, 장철규, 조오순 의원이 참석하였으며, 집행부 관계 공무원들이 참석했다.


오문섭 대표 의원은 이번 연구를 통해 화성특례시의회 조직 모형발굴 및 인사 운영에 대한 기본 틀이 마련되었다. 앞으로 100만 화성특례시민이 체감하는 변화된 의정활동으로 친근한 의회 이미지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의지를 다졌다.


한편, ‘화성특례시의회 준비연구회는 활동을 마무리하고 이달 내에 연구 활동 결과보고서를 의장에게 제출할 계획이다.


 


서나현 기자


서나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화성 투데이. All rights reserved.